close

삼성, 양창섭 등 신인선수 계약 완료


[OSEN=대구, 손찬익 기자] 삼성 라이온즈가 10일 2018년 2차 1라운드 지명선수인 투수 양창섭(덕수고 졸업 예정)을 포함한 지명선수 및 육성선수 14명과의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

지난달 11일 신인 2차드래프트 1라운드에서 삼성의 지명을 받은 청소년 대표팀 우완 정통파 양창섭(덕수고)은 계약금 2억 6000만원, 연봉 2700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최고 구속 148km의 수준급 속구에 탈고교 수준의 경기 운영능력과 제구력까지 갖춘 완성형 투수로 평가받았다. 입단 첫 해부터 1군에서 팀에 힘을 보탤 것으로 기대된다.

양창섭은 "삼성이라는 명문팀에 입단하게 돼 기쁘다. 데뷔 첫 해 10승과 신인왕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 고 목표를 밝혔다.

앞서 지난 7월 계약을 마친 삼성의 1차지명 한양대 왼손투수 최채흥은 2018년 10개 구단 1차지명자 가운데 유일한 대학선수로 계약금 3억5000만원, 연봉 2700만원에 계약서에 사인한 바 있다. 최채흥은 "고향팀이고 어릴 때부터 응원해왔던 팀에 입단해 영광이고 1군에서 꾸준한 모습을 보여 신인왕에 도전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외에도 뛰어난 체격 조건으로 장래성을 높게 평가 받는 2차 2번 김태우(경북고)도 계약금 1억1000만원, 연봉 2700만원에 계약을 마치며 빠른 시일 내에 1군에서 마운드의 한 축을 맡고 싶다는 각오를 내비쳤다.

삼성 라이온즈는 2차 10라운드까지 지명된 신인선수 11명과 육성선수 3명을 포함, 총 14명과의 계약을 완료했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