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눈물의 데뷔" 레인즈, '프듀2'의 또다른 기적..워너원 이을까[종합]

[OSEN=김은애 기자] "데뷔소식을 들었을 때 눈물이 났습니다."

워너원, JBJ만큼 '프듀2' 팬들이 간절히 데뷔를 원하던 그룹이 드디어 출격했다. 바로 레인즈.

레인즈는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데뷔앨범 'Sunshine'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김성리는 "우리가 '프듀2' 방송에서부터 너무 친했다. 방송 후 만날 때마다 비가 계속 내렸다. 그 모습을 보고 팬들이 레인즈란 이름을 지어줬다"고 설명했다.


레인즈는 김성리와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장대현, 주원탁, 홍은기로 이루어진 7인조 보이그룹이다. 이들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최종 11인에는 들지 못했으나 실력을 인정받고 막강한 팬덤을 형성했다.

이에 팬들은 새로운 그룹 결성을 요구하며 그룹명 레인즈까지 직접 지어 데뷔해 줄 것을 강력하게 요청했다. 그 결과 레인즈는 '황홀한 영감, 기쁨의 기운을 주는 소년들'(Rapturously inspiriting boyz)이란 의미까지 더해 데뷔의 꿈을 이루게 됐다. 이기원은 "팬들이 지어준 이름이라 너무 기쁘다. 멋진 이름으로 데뷔해서 영광이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특히 이날 레인즈는 서로에 대한 끈끈한 의리가 돋보였다. 홍은기는 "멤버들끼리 케미가 너무 좋다"고 말했으며 주원탁은 "김성리와 '프듀2' 합숙소도 같은 방을 썼다. 그래서 친할 수밖에 없다"고 털어놨다.

레인즈의 데뷔앨범 'Sunshine'은 '프로듀스 101 시즌2'의 메인 테마곡 '나야 나' 프로듀서 라이언 전이 앨범 총괄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레인즈는 이번 앨범을 통해 펑키한 누 디스코(Nu-Disco)부터 Urban R&B, 미디엄템포 발라드까지 다양한 장르를 레인즈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해 선보였다.

김성리는 "라이언전 작곡가님이 방송 때는 무서웠다. 실제로 작업을 해보니까 형 같았다. 이젠 친근하다"고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데뷔 타이틀곡 '줄리엣'(Juliette)은 누 디스코 장르로 멤버들의 다양한 음색으로 빈틈없는 사운드를 완성시켰다. 줄리엣을 위해 모든 걸 다 바칠 수 있다고 맹세하는 로미오의 고백이 담겨있으며, 브라스 섹션과 재즈를 기반으로 한 코드진행이 인상적이다.

홍은기는 "지금까지 로미오와 줄리엣이 많은 사랑을 받고 있지 않나. 타이틀곡 '줄리엣'도 오래 관심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뿐만 아니라 레인즈는 이번에 '프듀2' 동료인 워너원, 뉴이스트W, JBJ 등과 다시 만나게 됐다. 장대현은 "다른 그룹 멤버들과 연락을 계속 하고 있다. 라이벌이지만 윈윈하자는 그림을 만들자고 말했다"고 전했다.

또한 '프듀2'를 이어 JTBC '믹스나인', KBS 2TV '더유닛' 등 아이돌서바이벌 프로그램이 방송을 앞두고 있는 상황. 레인즈는 참가자들에게 "최선을 다하면 되는 것 같다. 어떤 결과가 있더라도 후회없이 하셨으면 좋겠다"고 응원을 보냈다.

그렇다면 레인즈의 목표는 무엇일까. 김성리는 "당연히 1등이 하고 싶다. 해외 팬들에게 우리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끝으로 레인즈는 "데뷔소식을 들었을 때 눈물이 났다. 아직도 실감이 안난다. 앞으로 하루하루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 뿐이다"고 의지를 다졌다.

한편 레인즈는 오늘 오후 6시 음원과 뮤직비디오 공개에 이어 7시 30분 네이버 V라이브 '레인즈 샤워'를 개최한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프로젝트 레인즈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