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KT,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VR 영화 상영관 운영

[OSEN=강필주 기자] KT는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동안 가상현실(VR) 콘텐츠 전문기업 ‘바른손’과 함께 부산 해운대에 위치한 영화의전당에서 VR 영화상영관 ‘VR CINEMA IN BIFF’를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VR CINEMA IN BIFF’는 스크린이 없어도 관객들이 VR 기기를 통해 역동적이고 생생한 실감영상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이다. 국내 영화제 중 VR영화 상영관을 운영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KT에 따르면 이벤트 기간 동안 상영되는 VR영화는 총 23편이며, 관람객들은 10월 13일부터 20일 BIFF HILL 1층에서 현장예약을 통해 입장, 감상할 수 있다. VR영화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매시 정각 상영된다.

VR영화의 특징은 관람객이 고개를 돌리면서 장면 속의 디테일들을 원하는대로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다. 따라서 영화 제작 시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한 초 대용량의 360도 카메라 영상을 VR기기로 실시간 전송해야 한다. 또 이를 수용할 수 있는 네트워크 인프라는 필수 요소다.


KT는 상영관에 GiGA 네트워크 및 기가(GiGA) 와이파이를 설치해 대용량의 콘텐츠를 안정적으로 빠르게 전송함으로써 생생한 VR영화 체험이 가능하도록 했다.


또 VR 기기만 있으면 모바일 단말에서 쉽게 영화 포털 서비스의 이용이 가능하도록 영화의 전당에 비치된 별도의 QR코드 등을 통해 무료로 제공할 예정이다. /letmeout@osen.co.kr

[사진] KT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곤지암' 박지현 "흥행했다고 갑자기 달라질 입지 기대하진 않아" 한국 공포영화의 부활을 알린 영화 ‘곤지암’(감독 정범식)을...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