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방송맞죠?"‥'인생술집' 최시원, 첫예능부터 탈탈 털었다

[OSEN=김수형 기자]전역 후 첫 예능에 출연한 최시원의 입담이 시청자들에게 빅재미를 선사했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는 공명과 함께 출연한 최시원의 모든 것이 그려졌다.

이날 최시원은 게스트 사상 최초로 맥주 한 박스를 들고 등장, 심지어 맥주 병을 따면서도 넘치는 허세감을 뽐내 패널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특히 유라가 '그녀는 예뻤다'에서의 명장면인 혓바닥 단무지 재연을 부탁하자, 그는 서슴없이 긴 혓바닥을 드러내며 엽기 표정을 선보여 시청자들의 배꼽을 잡았다.

이때 김희철은 "최시원이 처음 들어왔을때 정말 꽃미남이었다"며 그의 외모를 치켜세우면서, "이수만 선생님이 좋아하는 말상이다, 오디션보면 SM 프리패스상이다"고 덧붙이며 멤버 챙기기에 바빴다.


무엇보다 전역 후 첫 예능에 출연한 최시원에게 김희철은 "왜 하필 나랑 같이.."라며 같은 멤버 출연에 불안해하는 모습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연애관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원래 여자 양보 안한다 무조건 GO이지만, 나이가 조금씩 들면서 연애에도 생각 많아진다"면서 "어떤 만남이든 신중해진다, 이제는 여러가지 상황을 보고싶다"며 진지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김희철은 "시원이 군 생활 동안 상많이 받은걸로 유명하다"고 운을 떼자, 최시원은 "입대 전날까지 스케줄이 있어서 당일 아침에서야 가족시간을 갖게됐다"면서 "군대 들어가면 어떻게 어머니께 기쁨을 드려야 할까 고민 끝에 떠오른게 바로 상이었다"면서 연예인 특혜가 아닌, 최선을 다해 받은 군 시절 상들을 언급하며 흡족해했다.

이어 전역 하자마자 대본 리딩을 하기 됐다는 그는, 이번에 새로 들어가는 '변혁의 사랑' 드라마를 언급하면서 "대중이 내게 원하는게 뭘지, 대중에게 보일 수 있는게 뭘지 고민하는데, 그 두 기준을 모두 충족했다"며 이번 드라마를 선택하게 된 계기를 전하면서 "슈주 컴백과 겹쳐서 고생이기 하지만 두 배로 열심히 뛰겠다"고 덧붙여 팬들에게 기대감을 안겼다.

특히 유니셰프 캠페인 활동 중인 그는 "UN에서 난민과 인권 문제에 대해 연결하고 싶다"며 자신의 큰 꿈을 전했다.

그는 "가난의 근본적인 원인은 교육이더라, 우리의 작은 손길이 아이들의 미래를 바꿀 수 있다"면서 "꾸준한 관심과 사랑이 더 나은 세상이 될 거다, 아시아하면 최시원이란 말 듣고 싶다"고 남다른 포부를 전했으며, 그의 네버엔딩 입담에 빠져들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최시원은 진짜 술자리로 착각한 듯 "이거 방송이에요? 카메라 돌아가는 거 맞아요?"라고 묻는 귀여운 모습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ssu0818@osen.co.kr

[사진]'인생술집'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