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밥차남' 김갑수, 어떻게 '국민욕받이'가 됐나

[OSEN=최나영 기자] ‘밥상 차리는 남자’의 김갑수가 ‘악역’보다 열 받는 ‘남편’이라는 독보적인 캐릭터를 선보이고 있다.

파란만장한 사건들과 시트콤 뺨치게 코믹한 연출이 돋보이는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극본 박현주/연출 주성우/제작 ㈜김종학프로덕션, GNG프로덕션㈜)(이하 ‘밥차남’)에서 김갑수는 ‘가부장 끝판왕’ 이신모 역을 맡아 매회 시청자들의 분노지수를 수직 상승시키고 있는 중이다.

시청자들은 “악역보다 센 캐릭터”라면서 신모의 행동을 '씹고 뜯고 욕하며' 현실의 스트레스를 해소시키고 있다. 이와 함께 신모에게 졸혼을 넘어 이혼을 요구한 영혜(김미숙 분)를 향해 시청자들의 응원이 줄을 있고 있는 상황. 이에 ‘밥차남’ 김갑수는 어떻게 ‘국민 욕받이’가 되었는지, 그 지독한 만행을 짚어봤다.

- 환장어록 : 야! 홍영혜!

신모는 매회, 전국 아내들을 환장하게 만드는 막말을 쏟아내고 있다. “어떻게 집에서 놀고 먹으면서 김치 하나 내 입에 못 맞춰!”, “여자가 늙으면 뱃살하고 얼굴만 두꺼워진다더니 당신 작부야? 천박하게시리”, “너 낼 모레면 환갑인데 생리도 끝난 널 누가 여자로 쳐주기나 한대? 넌 그냥 사람, 중성!” 등이 그것이다.

이중 최고의 명대사(?)는 '야! 홍영혜!'. 장성한 자녀가 둘이나 있는 중년의 아내를 ‘야’, ’너’처럼 존중 없는 호칭으로 부르는 신모의 모습은 그가 아내라는 존재를 동반자가 아닌 아랫사람 정도로 괄시하고 있음을 단적으로 보여준다. 그러다가도 자신이 아쉬운 입장이 되면 ‘여보’라고 부르며 아양을 떠는 신모의 이중성은 가증스럽다는 반응.

- 비뚤어진 가족 사랑 : 다 너희를 위한 거야!

신모는 자녀들의 결혼, 취업, 연애 등 모든 것에 개입하며 그것을 ‘다 너희를 위한 것이다’라고 합리화한다. 신모는 소원(박진우 분)과 첫사랑을 갈라놓고, 부동산 졸부 집안과 결혼시켜 쇼윈도 부부로 살게 했다. 루리(최수영 분)에게도 마찬가지. 태양(온주완 분)과의 만남을 결사 반대하고 억지로 선을 보게 만드는 등 자녀들의 인생을 자기 마음대로 쥐락펴락하고 있다.

가장 큰 문제는 이 가운데 가족의 '행복'이 빠져있다는 것이다. 소원과 루리가 진정으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에 대한 고민은 없고, 본인이 바라는 ‘자녀들의 삶’을 강요, 자신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자녀들의 자유를 맘 내키는 대로 침해하는 신모의 행동은 울화통이 터지게 만든다.

- 대책 없는 마이페이스 : 네 엄마는 며칠 저러다가 체념하고 애 키워 줄 거야~

타인에 대한 배려는 찾아볼 수 없는 신모의 행동은 혀를 내두르게 한다. 그 단적인 예는 12회에서 찾을 수 있다. 신모는 소원의 혼외자인 한결(김하나 분)의 존재가 영혜에게 발각되자 금지옥엽 장남 소원의 가정을 망치지 않기 위해 한결을 자신의 딸이라고 주장하는 ‘꼼수’를 부렸다. 이에 극심한 충격을 받은 영혜는 쌀 한 톨 목구멍으로 넘기지 못하는 공황상태에 빠졌다.

그러나 정작 신모는 만사태평. 심지어 신모는 영혜의 의중은 아랑곳없이 소원에게 “네 엄마는 며칠 저러다가 체념하고 키워 줄 거다. 너는 아무 걱정하지 말고 꽃길만 걸어라”라고 설득하는가 하면, 한결의 양육비를 벌겠다고 재취업까지 준비하는 등 대책 없이 발랄한 행보를 이어갔다. 이처럼 아내의 심리상태는 아랑곳 없이, 모든 일을 자기중심적으로 해석하는 신모의 성격은 얄미움 그 자체다.

이 밖에도 신모는 말로는 다 헤아릴 수 없을 정도는 극단적인 가부장 남편의 모습으로 매회 뒷목을 잡게 만들고 있다. 이 같은 ‘신모 캐릭터’가 선악구도가 분명한 드라마 속 악인 캐릭터보다 더 강렬하게 다가오는 이유는 바로 현실과 맞닿아 있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이를 소름 끼치도록 리얼하게 연기해내는 김갑수의 연기력이다.

지난 ‘밥차남’ 12회, 소원의 혼외자 사건이 극의 중심 스토리를 차지하면서 신모의 행동력이 더욱 막강해지고 있는 상황. 신모의 만행이 어디까지 이어질지 궁금증을 모으는 동시에 영혜의 응징이 시작되는 순간, 시청자들에게 쏟아질 카타르시스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nyc@osen.co.kr


[사진] 김종학프로덕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