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新멤버 구성"..'알쓸신잡2' 진가 확인 시험대

[OSEN=최나영 기자] 멤버 구성이 달라진다. 그럼에도 성공한다면 '인문학 예능'으로서 가진 이 프로그램의 진가가 재확인되는 것이 된다.

tvN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2’(이하 ‘알쓸신잡2’)이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13일 오전 tvN은 “지난 시즌 정치·경제·미식·문학·뇌과학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의 지식 대방출과 심도있는 토론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은 '알쓸신잡'이 시즌2로 돌아온다”고 밝히며 달라진 멤버 구성에 대해 밝혔다.

'알쓸신잡2'에는 시즌1에 이어 유희열이 진행을 맡았으며, 작가 유시민, 맛칼럼니스트 황교익이 '수다 여행'을 떠난다. 여기에 건축가 유현준, 과학으로 대중과 소통하는 박사 장동선이 새롭게 투입된다. 물리학자 정재승 박사, 소설가 김영하는 아쉽게도 이번 시즌에서는 함께하지 못한다. 소설 집필과 수업 때문에 함께 하지 못했다는 전언.

유시민, 황교익, 정재승, 김영하와 유희열 등 다섯 명의 케미스트리가 큰 볼거리였고, 더욱이 빠지게 된 멤버들이 전 시즌에서 '꿀잼'을 많이 선사했기에 애청자들의 아쉬움이 크다.


허나 우려보다는 기대감이 큰 것도 사실. 하차한 이들의 부재가 아쉽지만 새로운 전문가들이 들려주는 새로운 분야의 이야기는 확실히 신선함을 안길 것이다. 그리고 이는 장기적으로 프로그램의 생명력을 이어가는 힘이 될 전망이다.

건축가 유현준과 뇌인지과학 전문가 장동선은 시즌1과는 다른 지식 공유의 재미를 전달해줄 것으로 보인다.

합류한 전문가들의 분야가 달라진 만큼 시즌1과는 또 다른 토크 주제들이 등장하게 될 터. 유현준은 건축 설계를 전공, 각종 건축상을 수상한 건축가로, 국내의 다양한 명소와 유적을 방문하는 '알쓸신잡2'의 여정동안 장소에 얽힌 숨겨진 건축 이야기를 전한다. 이미 '20세기 소년 탐구생활'을 통해 시청자들을 만났던 바다.

독일 '막스플랑크 연구소' 박사 출신인 장동선은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뇌인지과학' 전문가. 이번 여행에서 사람들에게 어렵게 느껴질 수 있는 과학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풀어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유현준과 장동선 또한 시즌1의 출연자들과 마찬가지로 쉴새 없는 대화와 토론을 이어갔다는 전언. 시도 때도 없이 변하는 토크 주제 덕분에 방대한 정보를 나눌 수 있었던 '알쓸신잡'은 그 색깔을 잃지 않고, 이번 시즌에서도 쉼없는 수다로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겠다는 포부다.

연출을 맡은 양정우 PD는 "유현준 건축가와 장동선 교수님 모두 앞선 두 분과 분야가 다르다"며 "분야가 다르니까 새로운 이야기도 많이 나왔다. 프로그램 기획 취지에 부합하는 것 같다. 두 분과 입담과 열정이 대단하기 때문에 시즌2 역시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 같다"고 전하며 기대를 당부했다.

'알쓸신잡2'는 오는 27일 '삼시세끼-바다목장편' 후속으로 방송된다. /nyc@osen.co.kr

[사진] tvN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