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카카오, ‘카카오톡 치즈’에 움짤 채팅 선보여

[OSEN=이인환 기자] 카카오는 프로필 카메라앱 ‘카카오톡 치즈’에 움짤 채팅 ‘치즈톡’ 기능을 추가했다고 13일 밝혔다.

카카오톡 치즈는 나만의 개성으로 카카오톡 프로필을 재미있게 꾸밀 수 있는 프로필 카메라앱으로, 카카오의 AI 플랫폼 '카카오 I (아이)'의 시각 엔진과 음성 엔진이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짧은 동영상이나 사진 촬영 후 이를 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으로 바로 활용할 수 있다.

모두에게 친숙한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로 변신하거나 캐릭터 함께 찍은 듯한 효과를 주는 300여종의 ‘스티커’와 카카오톡 프로필 주위를 꾸밀 수 있는 ‘프로필콘’ 800여종을 제공하고 있다.

카카오는 카카오톡 치즈를 셀피 놀이 카메라앱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치즈톡을 기획하게 됐다. 스티커, 프로필콘 등을 활용해 카카오톡 프로필을 꾸미는데서 한 발 나아가 이용자들이 셀피 놀이를 하며 움짤(움직이는 사진)을 제작하고, 친구들과 재미있게 채팅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한 것이다.


치즈톡은 국내외 셀피앱이 도입했던 채팅의 장단점을 분석해 국내 이용자에게 최적화된 형태로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텍스트 기반의 채팅에 익숙한 이용자들의 특성을 반영해 영상이 아닌 텍스트와 사진이 결합된 움짤 형태를 적용하고, 기록이 아닌 대화의 재미에 초점을 맞춰 24시간 후 촬영한 움짤이 자동으로 사라지도록 했다. 카카오톡 기반의 서비스이기 때문에 별도로 친구를 맺을 필요 없는 것은 큰 강점이다.

치즈톡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카카오톡 치즈에서 하단에 위치한 치즈톡 버튼을 누르면 바로 움짤 채팅이 가능하다. 텍스트 입력과 동시에 촬영이 시작되고, 텍스트 입력이 끝나면 최대 10초의 움짤이 만들어진다. 제작 이후 해당 움짤을 활용해 대화를 나눌 친구를 선택하면 된다. /mcadoo@osen.co.kr

[사진] 카카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