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22nd BIFF] '택시운전사', 부일영화상 관객상 "사랑해주신 분들 감사"

[OSEN=부산, 장진리 기자] 1200만 관객을 모은 '택시운전사'가 부일독자심사단상을 수상했다.

13일 오후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는 제 26회 부일영화상 시상식이 열렸다. 부일영화상은 지난 1958년 출범한 국내 최초의 영화상으로, 올해는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정근과 배우 이인혜의 사회로 진행됐다.

관객들이 뽑는 부일독자심사단상은 올해 최고 흥행 영화에 등극한 영화 '택시운전사'가 수상했다.

상을 수상한 제작사 더 램프의 박은경 대표는 "관객분들이 주신 상이라고 하니 칭찬 받는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 택시운전사를 만들면서 두 번의 뜨거운 여름이 있었다. 지난해 영화를 만들면서 애써주신 모든 분들, 그리고 많은 관객분들을 만나기 위해 올해 힘써주신 모든 후반 스태프 분들을 대표해서 이 상을 감사하게 받겠다"며 "택시운전사를 사랑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mari@osen.co.kr


[사진] 공식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