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1박’ 측 “10주년 특집위해 출국...촬영 전면재개 NO”

[OSEN=유지혜 기자] ‘1박2일’ 팀이 10주년 특집 촬영을 위해 해외로 출국했다.

13일 오후 KBS 2TV ‘1박2일’의 한 관계자는 OSEN에 “오늘 ‘1박2일’ 팀이 10주년 특집 촬영차 출국했다”고 밝혔다.

현재 ‘1박2일’은 KBS 총파업에 참여 중. 이에 대해 이 관계자는 “10주년 특집 준비는 연초부터 진행되었다. 하지만 더 미룰 수 없어 일단 촬영을 하기로 했다. 모든 게 세팅이 되어있던 상황이기 때문에 10주년 특집 촬영만 조심스럽게 시작했다. 전면 촬영재개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1박2일’은 KBS 총파업에 참여 3주간 결방했다가 촬영된 분량을 간부급이 편집해 전파를 타면서 방송이 재개됐다. 촬영은 하지 않고 있었으나 오랫동안 준비해온 10주년 특집을 위해서 부득이하게 촬영에 들어갔다는 전언이다.


아직 10주년 특집 방송 일자는 정해진 바 없다. 관계자는 “올해 안으로는 방송을 할 것이다. 11월 정도에 방송될 것 같다”고 전했다. / yjh0304@osen.co.kr

[사진] 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남편 저스틴 서룩스와의 이혼을...

  • [Oh!llywood]...

    블레이크 라이블리가 출산 후 다이어트에 대성공했다. 블레이크...

  • [Oh!llywood]...

    영화 '사탄의 인형3'에 출연했던 배우 제레미 실버스가 경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