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1박’ 측 “10주년 특집위해 출국...촬영 전면재개 NO”

[OSEN=유지혜 기자] ‘1박2일’ 팀이 10주년 특집 촬영을 위해 해외로 출국했다.

13일 오후 KBS 2TV ‘1박2일’의 한 관계자는 OSEN에 “오늘 ‘1박2일’ 팀이 10주년 특집 촬영차 출국했다”고 밝혔다.

현재 ‘1박2일’은 KBS 총파업에 참여 중. 이에 대해 이 관계자는 “10주년 특집 준비는 연초부터 진행되었다. 하지만 더 미룰 수 없어 일단 촬영을 하기로 했다. 모든 게 세팅이 되어있던 상황이기 때문에 10주년 특집 촬영만 조심스럽게 시작했다. 전면 촬영재개는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1박2일’은 KBS 총파업에 참여 3주간 결방했다가 촬영된 분량을 간부급이 편집해 전파를 타면서 방송이 재개됐다. 촬영은 하지 않고 있었으나 오랫동안 준비해온 10주년 특집을 위해서 부득이하게 촬영에 들어갔다는 전언이다.


아직 10주년 특집 방송 일자는 정해진 바 없다. 관계자는 “올해 안으로는 방송을 할 것이다. 11월 정도에 방송될 것 같다”고 전했다. / yjh0304@osen.co.kr

[사진] 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