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동민 "강한사람이 살아 남아야 돼!" 멤버 포섭 시작


[OSEN-김수형 기자]‘소사이어티 게임2’에서 장동민이 박현석과 전략을 짜는 모습이 그려졌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 ‘소사이어티 게임 시즌2’에서는 주민 교환을 앞두고 긴장감이 흐르는 높동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동민은 “생각 달리 해야 한다, 현석이만 포섭돼도 가능성 있다 생각했다”면서 박현석을 따로 불러냈다.

이어 현석에게 “개인의 우승이면 기를 쓰고 다 무너뜨리지만 이건 팀의 우승이다”면서 “난 순수하게 높동이 우승하길 바란다, 개인 역량 약할수록 높동 무너지니 강한 사람 살아남아야한다”며 현석을 포섭하기 시작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소사이어티 게임2 ’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