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올림푸스한국, 크리에이터스 프로젝트 후원 작품 전시

[OSEN=강희수 기자]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이 아티스트들의 창작작업을 후원하는 문화공헌 프로그램 ‘올림푸스 크리에이터스 프로젝트’의 첫 번째 작품을 내달 5일까지 서울문화재단 금천예술공장에서 전시한다.

올림푸스 크리에이터스 프로젝트(Olympus Creators Project)는 공연∙전시∙미디어아트 분야의 작품 공모를 통해 선정된 아티스트 또는 크리에이티브 그룹에게 창작지원금과 홍보마케팅 활동을 지원하는 예술후원 프로젝트다.

올림푸스한국은 서울문화재단 금천예술공장의 미디어 아트 창작지원사업인 ‘다빈치 크리에이티브’에 동참하여, 지난 2016년 4월부터 한국의 대표적인 미디어 아티스트인 양민하 작가와 함께 올림푸스 3D 복강경 시스템을 활용한 작품 아이디어를 준비해왔다.

약 1년 6개월의 작업 끝에 완성된 양민하 작가의 ‘전기적 유영과 시각적 관찰(The electric flow and the optical observation)’은 주변에 산재해 있지만 일반적인 시점으로는 발견할 수 없는 자연물과 인공물의 중간 접점을 찾아내 시각적 변화를 관찰하고 이를 전기신호로 치환하는 작품이다. 복강경 수술 시 복강 내의 모습을 3차원 영상으로 보여주는 3D 복강경의 원리에 착안하여, 양안으로 분리 입력된 영상은 서로 영향을 주고 받으며 변형되고 조작 돼 두 개의 스크린에 투사된다.


이번 작품은 11월 5일까지 서울시 금천구 독산동에 위치한 금천예술공장에서 개최되는 아트×테크놀로지 페스티벌 ‘다빈치 크리에이티브 2017’에서 만나볼 수 있다. 페스티벌 기간 동안 신진 예술가들의 13개 미디어 아트 작품, 4가지 퍼포먼스 및 콘서트, 강연도 함께 진행된다.

올림푸스한국 CSR&컴플라이언스 박래진 본부장은 “이번 작품은 의료기기와 예술이 결합된 창의적인 콘텐츠를 통해 예술과 기업이 만났을 때의 시너지 효과를 보여주는 실험적인 작품”이라며 “앞으로도 올림푸스 크리에이터스 프로젝트를 통해 보다 많은 신진 아티스트들이 창작 활동에 힘을 얻고, 국내 문화예술의 다양성이 높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100c@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