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챔피언스리그]정말 강한 펩시티... 질주는 계속된다

[OSEN=이인환 기자] 정말 강한 펩시티.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나폴리 원정에서도 승리하며 4연승을 달렸다.

맨시티는 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의 산파올로에서 열린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UCL) 조별리그 F조 4차전 나폴리와 경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맨시티는 4연승(승점 12)에 성공하면서 남은 2경기에 상관없이 조별리그 통과에 성공했다. 반면 맨시티 원정에 이어 홈에서도 패배한 나폴리는 1무3패(승점 3)로 3위에 머물며 16강 진출 가능성이 희박해졌다.

경기 초반 주도권은 나폴리였다. 홈팀의 이점을 달려 특유의 강한 압박으로 맨시티를 괴롭혔다. 나폴리의 공세 앞에 맨시티는 수비에 집중했지만, 주도권을 쉽게 되찾을 수는 없었다. 결국 나폴리는 전반 21분 메르텐스의 패스를 받은 인시네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문을 가르며 선제골을 뽑았다.


지난 경기와는 다른 양상이 나오나 싶은 순간, 나폴리에는 치명적인 악재가 터졌다. 좌측면 풀백 굴람이 부상으로 교체됐다. 나폴리는 메르텐스도 허벅지에 고통을 호소하며 흔들렸다. 맨시티는 상대 교체와 동시에 공격적으로 나섰다. 결국 34분 권도간의 크로스로 오타멘티가 헤더 슈팅으로 연결해 동점에 성공했다.

전반 끝날 때까지 경기를 주도한 맨시티는 후반도 공세를 이어갔다. 맨시티는 후반 3분 사네가 올려준 코너킥 상황서 스톤스가 헤더 슈팅으로 연결해 경기를 뒤집었다. 역전골을 허용한 나폴리는 전열을 정비한 이후 반격에 나섰다. 나폴로니는 후반 15분 페널티킥을 조르지뉴가 성공하며 다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하지만 맨시티에는 에데르손이 있었다. 에데르손은 나폴리의 연이은 슈팅을 막아내며 팀을 구했다. 위기를 넘기자 후반 25분 아구에로가 맨시티 통산 178호골을 터트렸다. 당황한 나폴리는 전원 공격에 나섰다. 하지만 맨시티는 침착한 운영으로 오히려 후반 추가시간 스털링의 쐐기골까지 터트리며 짜릿한 역전승을 완성했다. /mcadoo@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