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서유정, 어떻게 실수가 자폭이 됐나

[OSEN=최나영 기자] 배우 서유정에 대한 질타가 끊이지 않고 있다. 실수가 자폭이 된 경우이기에 일면 안타까움마저 생긴다.

사건은 이렇다. 지난 13일 서유정은 자신의 SNS에 "1초 후에 무슨일이 터질지도 모르고 난 씩씩히 저기 앉았다 혼났다.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서유정은 사자상에 올라타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다. 서유정이 올라탄 사자상은 이탈리아 베니스 산마르코 성당의 분수 앞을 지키는 동상 중 하나.

서유정은 스스로 귀엽다고 생각해 올린 것일 수도 있으나, 사진에 포착된 서유정을 바라보는 다른 사람들의 표정에 보는 이들은 동일시됐다. 관리 직원으로 추측되는 이가 서유정의 행동을 지적하는가 하면 행인들 역시 (부정적이게) 놀랍다는 표정으로 서유정을 응시하고 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의 비판이 계속되자 서유정은 해당 사진을 삭제한 후 "매사에 신중을 기해야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크나큰 실수를 저지른 점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다.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며 추후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유의하겠다"고 사과했다.

서유정의 사과에도 대중의 반응은 싸늘하다. 문제는 문화재 훼손 위험도 그렇지만 사진을 올린 것 자체에도 있다. 일부 사람들은 서유정이 보는 이들에게 '나처럼 행동해서는 안돼'라는 경각심을 갖게 하려고 사진을 올린 것일수도 있다는 의견도 보이는데 동의받지 못하는 분위기다.

사자상에 올라간 것은 실수에 그쳤을 수도 있으나 그것을 공개적인 기록으로 남긴 것은 자폭과 다름없는 행동이었다. SNS '인증샷' 남기기의 부작용을 여실히 보여준 사례라고도 할 수 있다. /nyc@osen.co.kr

[사진] 서유정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