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00만불 토너먼트 ‘ROAD TO A-SOL’ 4강 대진 확정…권아솔의 예상 100% 적중

[OSEN=우충원 기자] ROAD FC의 100만불 토너먼트 ‘ROAD TO A-SOL’ 4강 대진이 모두 확정됐다.

지난 11일 ROAD FC는 중국 석가장 하북체육관에서 XIAOMI ROAD FC 044를 개최했다. 이 대회에서 ROAD TO A-SOL 8강전이 진행돼 4강 진출자가 결정됐다.

먼저 1경기에서 만수르 바르나위가 난딘에르덴을 초크로 제압했다. 만수르 바르나위는 긴 리치를 활용한 타격으로 난딘에르덴을 공략했고, 장점인 그라운드 기술로 승기를 잡은 뒤 초크로 4강행 티켓을 따냈다.

두 번째 경기의 승자는 호니스 토레스였다. 같은 브라질 선수인 톰 산토스를 1라운드에 암바로 눌렀다. 톰 산토스가 100만불 토너먼트에서 남의철을 7초 만에 꺾어 기세가 올랐지만, 주짓수의 장점을 살린 호니스 토레스가 4강에 진출했다.


세 번째 경기에서는 시모이시 코타가 웃었다. 바오인창의 타격과 시모이시 코타의 그라운드 대결로 관심을 모았는데, 경험이 많은 시모이시 코타가 암바로 승리했다. 마지막 4강 진출자는 샤밀 자브로프였다.

흥미로운 건 8강전을 앞두고 실시한 ‘끝판왕’ 권아솔의 예상이 모두 적중했다는 것이다. 권아솔은 “승부에 100% 라는 건 없다고 생각합니다. 확률상으로 이야기한 건데 잘 맞아 떨어졌다고 생각합니다. 이미 제마음속에 생각하는 우승자는 존재합니다. 그리고 저와의 승부도 어떠한 방향으로 갈지 다 예상을 하고 있습니다. 종합격투기는 옛날처럼 ‘누가 강하냐’라는 차원의 싸움이 아닙니다. 뻔한 것을 뻔하지 않게 만드는 방법을 전 알고 있습니다. ‘이제 종합격투기는 전략이다’라는 것을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다고 생각합니다. 결국 머리 좋은 놈이 우승하게 돼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로써 4강 대진은 만수르 바르나위와 시모이시 코타, 호니스 토레스와 샤밀 자브로프로 결정됐다. 4강 일정은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 10bird@osen.co.kr

[사진] 로드F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