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강철비' 곽도원 "외교안보수석 役, 외모 안돼…내적 노력"

[OSEN=장진리 기자] 곽도원이 '강철비' 속 외교안보수석이 되기 위한 숨겨진 노력을 전했다.

영화 '강철비'(양우석 감독)는 15일 오전 서울 압구정 CGV에서 열린 제작보고회로 베일을 벗었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정우성, 곽도원, 양우석 감독이 참석했다.

정우성은 "초반에는 곽도원이 (웹툰 캐릭터와) 싱크로율을 맞추려고 큰소리를 치더라. 살도 빼고, 외교안보수석다운 모습을 보이겠다고 했다. 그런데 두 번 만나니까 꼭 '살 빼야 되나?'라고 했다"고 폭로했다. 이에 곽도원은 "외모적인 걸 노력하려고 했으나 잘 안 되더라. 내적으로 외교안보수석의 이미지를 많이 담아야겠다고 생각해서 노력했다"고 웃었다.

한편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넘어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 오는 12월 20일 개봉한다./mari@osen.co.kr


[사진] 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