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판사판' PD "연우진, '츤데레' 매력 선보일 것"

[OSEN=이소담 기자] SBS 새수목드라마스페셜 ‘이판사판’(서인 극본, 이광영 연출)의 이광영 PD가 연우진에 대해 “사판사를 통해 츤데레 매력을 선보일 것”이라고 소개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후속으로 11월 22일 첫방송되는 ‘이판사판’은 오빠의 비밀을 밝히려는 법원의 자타공인 ‘꼴통판사’ 이정주와 그녀에게 휘말리게 된 차도남 엘리트판사 사의현의 이판사판 정의찾기 프로젝트다.

여기서 연우진은 극중 법과 양심에 따라 판결할 뿐만 아니라 정의감이 넘치는 엘리트판사 '사의현'역을 맡았다. 특히 연우진은 최근 티저 예고편을 통해 ‘극단적 중립 지향적인 판사’로 캐릭터가 소개되면서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특히, 이광영 PD는 연우진에 대해 “우진씨는 만나기 전에는 스위트하고 여자들에게 아주 다정다감한 남자라고 생각했는데, 첫만남부터 츤데레 매력을 한껏 보여줘서 깜짝 놀랐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 PD는 “그래서 우진씨와 이번 사의현판사는 실제 성격이 극중에 더욱 반영될 수 있도록 열심히 해보자라고 이야기를 나눴다”라며 “그동안 사람들이 잘 몰랐던 우진씨의 본 모습이 드라마에서 제대로 그려지면 많은 여자시청자분들이 더욱 매력을 느끼실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리고 “특히, 지난 11일에는 은빈씨가 빼빼로를 아기자기하게 싸와서 모두들 좋아했는데, 이때 우진씨도 수제버거를 챙겨와서는 ‘맛있게 드세요’라면서 내놓더라”라며 “이렇게 내색없이 모두를 챙겨주는 모습덕분에 스태프들도 은빈씨와 더불어 우진씨도 좋아할 수 밖에 없다”라고 깜짝 공개하기도 했다.

한 드라마 관계자는 “이광영 PD의 말처럼 연우진씨의 숨겨왔던 매력은 이번 ‘이판사판’의 사의현 판사를 통해 제대로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다양한 작품속 캐릭터를 거쳐 이제는 판사가 된 연우진씨를 아낌없이 응원해 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개했다.

한편, 수목드라마스페셜 ‘이판사판’은 서인작가와 ‘퍽’연출, 그리고 ‘초인가족’을 공동연출한 이광영 PD의 작품이다. 11월 22일 수요일밤 10시를 시작으로, 매주 수, 목요일 SBS-TV를 통해 방송된다. / besodam@osen.c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