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매드독' 김혜성, 중앙지검장 아들이었다 '반전 정체' 충격

[OSEN-김수형 기자]'매드독'에서 김혜성의 정체가 밝혀졌다.

15일 방송된 KBS2TV 수목 드라마 '매드독(연출 황의경, 극본 김수진)'에서는 온누리(김혜성 분)가 서울 중앙지검장 온주식의 아들이었다.

이날 현기(최원영 분)는 홍주(홍수현 분)와 최회장(정보석 분)에게 매드독 신상정보를 전했다.

이어 온누리를 지목하며 없애준다고 하자, 홍주와 최회장은 "안 돼, 가족은 건드리지 마라"며 이를 적극 말렸다.


알고보니 온누리는 서울 중앙지검장 온주식의 아들이었고, 그의 숨겨진 정체가 밝혀져 충격을 안겼다.
/ssu0818@osen.co.kr

[사진]'매드독'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