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당잠사' 이종석, 배수지 살렸지만 의식불명

[OSEN=이지영 기자] 배수지가 살았다.

15일 방송된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애서는 링거 살인 사건의 진번에게 살해당할 뻔한 홍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홍주는 몸이 마비되다 결국 죽음에 이르는 주사를 맞고 의식을 잃지만, 빨리 달려와준 우탁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진다.

그 과정에서 재찬이 나타나고, 재찬은 "병원까지 가면 늦는다. 빨리 119 불러라"고 한다. 우탁이 응급차를 부르러 간 사이 재찬은 인공호흡으로 굳어가는 홍주의 폐를 살려내려 애쓴다.

결국 홍주는 무사히 병원으로 옮겨가지만, 의식이 돌아오지 않아 재찬을 걱정시킨다. 유범은 자신이 홍주를 구하기 위해 정당방위로 범인을 죽였다고 거짓 진술을 한다. 유범의 계략으로 범인은 옥상에 떨어져 죽음을 맞이 한다.

/ bonbon@osen.co.kr

[사진] '당신이 잠든 사이에'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