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라스' 김병세 "이상형 강수지..내가 수지 맞을 줄 알았는데"

[OSEN=이소담 기자] 배우 김병세가 마지막으로 밝힌 이상형이 강수지라고 말했다.

김병세는 15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과거 이상형 월드컵으로 강수지를 꼽았던 사실을 털어놨다.

이날 김병세가 마지막으로 밝힌 이상형이 강수지라는 말에 김국진과의 묘한 만남이 주목을 받았다.

김병세는 "타 방송에서 이상형 월드컵을 하다가 그렇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SBS '강심장'에서 이 같이 밝혔던 것. 김병세는 "그때까지만 해도 제가 수지 맞을 줄 알았는데 이분이 맞아서 부럽다"고 말했다.

인연을 맺어보려고 노력하지 않았냐는 말에는 "그러지 않았다"고 답했다. / besodam@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