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V] "걱정·고민 많았다"…'컴백' 레드벨벳, 몰랐던 간절한 진심

[OSEN=장진리 기자] 레드벨벳이 눕방을 통해 컴백을 앞둔 간절한 진심을 전했다. 늘 밝고 에너지 넘치는 사랑스러운 모습에 몰랐던 레드벨벳의 속내가 눕방을 타고 팬들에게 전해졌다.

레드벨벳은 16일 네이버 V앱을 통해 방송된 '레드벨벳의 눕방 라이브!'를 통해 정규 2집 '퍼펙트 벨벳(Perfect Velvet)'을 발표하고 가요계에 컴백하는 소감을 전했다.

레드벨벳은 레드와 벨벳으로 설명되는 대표적인 콘셉트를 합친 역대급 신곡인 '피카부'를 들고 나왔다. 레드벨벳은 이날 눕방에 앞서 열린 쇼케이스에서 "레드와 벨벳이 합쳐지면서 레드벨벳이 조금 더 빨리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며 "두 가지 모두를 보여드리면서 좀 더 완벽한 레드벨벳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특히 레드벨벳은 올해 '루키'와 '빨간 맛'에 이어 '피카부'로 3연타 히트를 노린다. 특히 올해 여름을 강타한 '빨간 맛'이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만큼, '빨간 맛' 인기의 바통을 이어받아 컴백하게 된 레드벨벳 멤버들은 기대와 우려가 교차하는 모습이었다. 뜨거운 사랑을 받은 만큼 '빨간 맛'의 히트 릴레이를 이어갈 수 있다는 기대도 크지만, 반면 높아진 기대를 충족시키지 못하면 어쩌나 걱정도 크다는 것. 

레드벨벳은 "'빨간 맛'을 너무 좋아해주셔서, 준비할 때 조금은 걱정 때문에 힘든 부분도 있었다"면서도 "전에도 너무 사랑해 주셔서 '우리 곡을 좋아하실까, 좋아해 주셨으면 좋겠다. 더 좋은 노래를 들려드리고 싶다'는 마음이 커서 즐겁게 준비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준비하면서 걱정도 고민도 많았지만, 완성된 새 앨범을 보니까 고민이 좀 날아가지 않았나 싶다. 오히려 이 앨범을 가지고 나왔을 때 팬분들은 좋아해 주실 것 같다"고 말했다. 

걱정도 크지만, 자신감 역시 어느 때보다 크다. 레드벨벳은 "일단 노래가 너무 좋다"는 '피카부'에 대한 자신감으로 넘친다. 또한 이전 앨범과는 달리 처음으로 작업하는 다양한 작곡가들과의 신선한 음악 세계는 리스너들에게 색다른 매력으로 다가갈 것이라는 확신도 있다. 레드벨벳은 "저희가 많은 곡들로 다양한 작곡가들과 처음으로 작업을 많이 했기 때문에, 여러분들의 귀가 정말 즐거우실 것 같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완벽한 레드벨벳을 향한 각오를 담은 '퍼펙트 벨벳'. 정상을 향한 확신과 기대를 담아 간절하게 만든 레드벨벳의 새로운 이야기가 또다시 시작될 차례다. /mari@osen.co.kr

[사진] V라이브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