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리빙 레전드' 이동국, 시상식 대신 포항 방문... 5000만원 쾌척

[OSEN=우충원 기자] 전북현대모터스축구단(단장 백승권)의 이동국이 자신의 고향이자 축구를 시작했던 포항시의 지진 피해 돕기에 나섰다.

이동국은 20일 오전 포항시를 방문해 K리그 우승 포상금 중 일부인 5000만 원을 지진 피해 성금으로 기부했다.

19일 전북현대의 시즌 마지막 경기를 치렀던 이동국은 20일 K리그 대상 시상식에 참석하는 대신 ‘포항지진 피해 사랑나눔’ 접수처를 직접 찾아가 성금을 전달하며 빠른 피해 복구를 기원했다.

이동국은 “지난 15일 뉴스를 통해 포항 지진 사태를 보고 마음이 너무 아팠다”며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다해 도와 드려야겠다고 생각했다. 많은 분들이 이 아픔을 함께 나눠 포항시민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전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10bird@osen.co.kr


[사진] 전북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