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토트넘 도르트문트] 10경기 8골...'양봉업자' 손흥민의 역사

[OSEN=이균재 기자] '양봉업자'라는 별명이 손흥민(25, 토트넘)보다 더 잘 어울리는 이가 있을까.

토트넘은 22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독일 지그날 이두나 파크서 열린 도르트문트와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5차전서 1-1로 팽팽하던 후반 31분 손흥민의 천금 결승골에 힘입어 2-1로 역전승했다.

손흥민은 이날 귀중한 결승골로 토트넘의 조 선두 확정을 결정지었다. 승점 13을 기록한 토트넘은 조별리그 최종전 결과에 상관없이 조 1위 16강행을 확정지었다.

'꿀벌 군단' 도르트문트에 유독 강한 모습을 보여' 양봉업자'라는 기분 좋은 별명을 지닌 손흥민은 지난 18일 아스날과 북런던 더비서 후반 15분만 소화하며 체력을 비축했다.


케인과 투톱 공격수로 선발 출격한 손흥민은 시작부터 득점에 열을 올렸다. 전반 몇 차례 슈팅이 무위에 그쳤지만 손흥민은 후반 기어코 일을 냈다. 1-1로 팽팽하던 31분 문전 중앙에서 알리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오른발로 정확하게 감아 차 도르트문트 골문 구석을 갈랐다.

손흥민은 이날 골을 더해 도르트문트전 10경기서 무려 8골을 기록했다. 독일 함부르크(4골)와 레버쿠젠(1골) 시절부터 6경기 5골을 터트리며 도르트문트를 괴롭혔던 손흥민은 토트넘으로 넘어온 뒤에도 4경기서 3골을 추가했다.

손흥민이 도르트문트전서 골맛을 본 6경기서 소속팀은 5승 1패를 기록했을 정도로 승률도 좋았다. 양봉업자의 위상 그대로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