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라스' 신성록·손동운·이호원·강홍석, 예능 '대책회의' 세울만 하죠?[종합]


[OSEN=김수형 기자] 뮤지컬 '모래시계' 팀이 입담을 탈탈 털었다.

6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 스타-널 웃길 수 있을거라 생각했어'에서는 뮤지컬 '모래시계' 팀인 신성록, 이호원, 손동운, 강홍석이 게스트로 출연, 스페셜 MC로는 존박이 함께했다.

이날 모래시계 팀들은 "오늘 라스 출연을 위해 긴급회의했다"면서 "같이 있을 때 재밌었던 일화가 없어서 직접 만들기 위해 대책회의가 필요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가장 맏형인 신성록은 "급히 소집하긴 했는데 동운이는 콘서트, 호원인 드라마 스케쥴로 바로 갔다, 결국 홍석이랑 둘이 마셨다"며 웃픈(웃기고 슬픈) 일화를 전했다.


무엇보다 뮤지컬 '모래시계'에 대한 관심을 드러낸 MC들은 '나 떨고있니'라는 명대사를 언급, 대사 처리에 대해선 비슷한 정서가 될 수 있게 노래로 대처했다고 전하면서 "최민수 선배가 제일 무서운 관객이다"며 이에 대한 부담감을 드러내 또 한번 웃음을 선사했다.

무엇보다 서브남에도 불구하고 극 중 폭발적이 인기를 누렸던 이정재 역을 맡게 된 동운과 호원에 대해 신성록과 강홍석은 "둘다 멋있더라, 아이돌이라 안무신들을 금방 습득해서 많이 놀랐다"면서 "몇 번 합 맞추고 바로 검도로 안무를 맞추더라"며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MC 김구라는 당시 대사 하나 없었던 이정재 역에 대해 임팩트 있는 대사를 부탁하자, 손동운은 "주로 액션신이다"면서 "말없이 곁에서 바라보는 눈빛 승부다"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이를 받아쳤다.

/ssu0818@osen.co.kr

[사진]'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