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내방안내서' 손연재, 덴마크 훈남과 영화같은 데이트[종합]

[OSEN=이지영 기자] 손연재가 덴마크 훈남과 영화같은 데이트를 했다.

6일 방송된 SBS '내방 안내서'에서는 손연재가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생활하는 모습이 담겼다. 손연재는 댄스학원에 등록해 트월킹을 배웠다. 하지만 마음만큼 엉덩이가 따라주지 않았고, 힘들어했다.

손연재는 "나름 몸 쓰는데 자신이 있었는데, 나를 놔야하는 춤이었다. 나를 놓기가 쉽지 않았다"고 말했다.

저녁에 바에서 알바를 한 연재는 훈남 알바생이 오자 기쁜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알바생은 연재를 부리며 연재를 뿔나게 만들었다. 하지만 영업이 마칠무렵, 훈남은 "내일 내가 코펜하겐 구경시켜 줄께"라고 해 연재를 설레게 했다.


다음날 훈남은 앞에 자리가 있는 자전거를 끌고 왔고, 연재를 태운 뒤 코펜하겐 시내를 구경시켜줬다. 연재는 "언덕에 오를 때마다 부담이 많이 됐다"고 했다. 훈남은 시간이 지날수록 헉헉거리는 모습을 보였다.

훈남은 "한국 연수 프로그램 신청했다"고 깜짝 발언을 했고, 연재는 좋아하며 "한국에 오는 거냐"고 했다. 훈남은 "결과는 아직 모른다"고 했다. 훈남은 알고보니 명문대 코펜하겐 대학교 학생이었고, 연재에게 학교 구경을 시켜줬다.

두 사람은 서로의 언어를 가르쳐주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고, 이후 푸드마켓에서 음식을 사 같이 먹었다. 연재는 힘들었던 선수시절 이야기를 하며 마음을 털어놓았다. 훈남은 "정말 힘들었겠다"며 연재를 위로했다.

이후 연재는 "혼자 사냐"고 물었고, 훈남은 "여자 친구와 산다. 디자인 회사에 다닌다"고 말해 연재를 실망시켰다.

/ bonbon@osen.co.kr

[사진] '내방 안내서'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