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챔피언스리그] 맨시티, 23경기만에 첫 패배...샤흐타르 16강행

[OSEN=강필주 기자]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이끄는 맨체스터 시티가 올 시즌 공식경기에서 첫 패배를 기록했다. 

맨시티는 7일(한국시간) 오전 우크라이나 카르키프 오블라스니 스포츠콤플렉스 메탈리스트에서 열린 2017-2018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F조 조별리그 6라운드 최종전 샤흐타르 도네츠크와의 원정경기서 1-2로 졌다.

이로써 맨시티는 5승1패, 승점 15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이미 5연승으로 조 선두를 확정, 16강 진출을 확정한 맨시티였다. 샤흐타르는 이날 승리로 4승 2패, 승점 12점으로 2위 자리를 유지, 맨시티와 함께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맨시티는 이날 패배로 리그와 리그컵을 포함한 시즌 공식경기에서 첫 아픔을 겪었다. 맨시티는 올 시즌 개막 후 리그 15경기 포함 22경기 동안 21승1무로 패배가 없었다. 

이날 맨시티는 전반 26분만에 베르나르드에게 선제골을 내준 뒤 후반 31분 이스마일리에게 추가골을 내줘 끌려갔다. 이후 만회골을 뽑지 못하던 맨시티는 경기종료 직전 아게로의 페널티킥으로 간신히 영패를 모면했다.

맨시티는 최근 무서운 상승세로 관심을 모았다. 패배를 모르며 승승장구한 맨시티지만 이날 패배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연승행진 신기록이 걸린 오는 11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맨체스터 더비에 대한 관심도는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letmeout@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