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OT!] '셋째 출산' 유리, 남편+큰딸 영상통화.."동생 데리고갈게"

[OSEN=박소영 기자] 쿨 유리가 셋째를 출산한 가운데 큰 딸과 남편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유리는 7일 인스타그램에 "내사랑 사우쥬~~❤ #엄마빨리동생데리고갈께 #왔다가따아빠쵝오 #사랑해요"라는 메시지와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서 유리는 미국에 있는 남편과 큰 딸을 보며 영상통화를 하고 있다. 국내 산후조리원에서 몸을 추스리며 멀리 있는 남편과 딸에게 인사를 건네 눈길을 끈다. 

유리는 2014년 골프 선수 겸 사업가와 결혼해 두 딸을 두고 있다. 미국에서 생활하다가 이달 초 셋째 출산 겸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comet568@osen.co.kr

[사진] 유리 SN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