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7th 디렉터스컷] 이제훈 "최희서, 우리나라 이끌 여배우 될 것"

[OSEN=장진리 기자] 배우 이제훈이 영화 '박열'에서 호흡을 맞춘 최희서를 극찬했다.

7일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 된 제17회 디렉터스컷 어워즈에서는 '박열'의 최희서가 올해의 새로운 여자배우상을 수상했다. 

'박열'의 이준익 감독과 이제훈은 시상자로 무대에 올라 의미를 더했다. 이제훈은 최희서를 소개하면서 "이 배우와 함께 연기할 수 있어서 행복했다. 저는 사실 '박열'에서 호흡을 맞추기 훨씬 전부터 독립 영화를 통해 존재를 알고 있었다. 원석 같은 배우"라고 최희서를 극찬했다. 

이어 "언젠가는 우리나라를 이끌게 될 차세대 여배우가 되지 않을까 생각했다"라며 "최희서와 함께 영화를 촬영할 수 있어 힘이 됐다. 제가 전혀 못하는 일본어도 잘 해낼 수 있었다. 앞으로의 길을 열렬히 응원할 것이다. 여러분도 이 여배우와 함께 할 날을 기다리시지 않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mari@osen.co.kr

[사진] V라이브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