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17th 디렉터스컷] 설경구 "정말 간절했다…앞으로 더 간절히 구할 것"

[OSEN=장진리 기자] 배우 설경구가 감독들이 뽑은 최고의 남자 배우로 선정됐다.

7일 네이버 V앱을 통해서 제17회 디렉터스컷 어워즈가 생중계됐다. 디렉터스컷 어워즈는 (사)한국영화감독조합의 감독들이 주최가 돼 직접 수상자를 선정하고 시상하는 영화 시상식이다.

이날 설경구는 '살인자의 기억법'으로 올해의 남자배우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시상을 위해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을 연출한 변성현 감독이 오랜만에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설경구는 "우리 변성현 감독님이 오랜 은둔 생활을 끝내고 세상 밖으로 나왔다. 박수 부탁드린다"며 "저는 '살인자의 기억법'으로 받았지만, '불한당'도 저한테는 중요한 영화다. 변성현 감독도 사랑해 주시고 기대해 달라"고 변성현 감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살인자의 기억법'으로 상을 받아서 참 좋다. '살인자의 기억법'으로는 왜 안 불러주시나 궁금해 했는데 이렇게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며 "'불한당'과 '살인자의 기억법'은 정말로 제가 간절했을 때 했던 작품이다. 잘 나갈 때도 있었지만, 최근에 꽤 말아먹다 보니까 방향성을 모르겠더라. 누가 저를 어떻게 좀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생각할 때 만났던 게 '불한당'과 '살인자의 기억법'이었다. 앞으로도 더 간절하게 구하도록 하겠다"고 감격의 소감을 밝혔다. /mari@osen.co.kr

[사진] V라이브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나탈리 포트만이 로만 폴란스키의 구제 청원에 참여한 것에 대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새로운 금발 모델과 데이트를 즐기는...

  • [Oh! 차이나]...

    중화권 톱스타 곽부성이 새해 소망으로 아들이 생겼으면 좋겠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