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미워도 사랑해' 송옥숙 "얌전하게 머리 해줘"

[OSEN=조경이 기자] 송옥숙이 얌전하게 머리를 해달라고 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7일 방송된 KBS 1TV '미워도 사랑해'에서 김행자(송욱숙)가 미용실로 향했다. 행자는 "머리하러 왔다"고 하자, 정숙(박명신)이 "친척 결혼식에도 그냥 가잖아"라고 놀랐다. 

행자는 "왜 그래, 나도 가끔은 하고 싶을 때가 있다. 얌전하게 해줘"라고 말했다. 이에 정숙은 "얌전?"이라며 더욱 놀랐다. 

행자가 근섭(이병준)을 만났다. 근섭이 행자의 달라진 스타일에 "분위기가 달라보인다"고 말했다. 이에 행자는 부끄러운 미소를 지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