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자이언티 "씨엘에게 '채린아' 처음 불러‥역사적인 날"


[OSEN=김수형 기자]'인생술집'에서 씨엘이 자이언티를 오빠라고 처음 알았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7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는 자이언티와 씨엘이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의 호칭을 묻자, 씨엘은 "오빠인지 이번에 처음 알았다, 항상 언티라 불렀다"며 깜짝 고백하며 미안해 했다.

이에 자이언티는 "씨엘이 선배님이라 이름대신 툭툭 쳤다"고 대답,  김희철은 "이렇게 안 친한 두 사람 처음 본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무엇보다 낯가림 심한 성격 탓이라는 자이언티는 "오늘은 '채린아'라고 부를 수 있는게 역사적인 날이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ssu0818@osen.co.kr

[사진]'인생술집' 방송화면 캡쳐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