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박준금, KBS 새 예능 ‘같이삽시다’ 출연..9일 첫방



[OSEN=박판석 기자] KBS1 예능 ‘같이 삽시다‘가 오는 12월 9일(토) 첫 방송된다.

‘같이 삽시다’는 평균나이 60세 여배우들의 리얼한 동거를 담은 프로그램으로 2017년 통계청 공식발표, 65세 이상의 1인 가구가 130만 명을 넘어선 현재 그 누구도 피할 수 없는 노후의 고민들을 함께 풀어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특히 혼자 살면서 느꼈던 외로움과 다양한 감정들을 공동체 생활을 통해 함께 나누며 새로운 주거 콘셉트를 제시한다. 따뜻하게 서로 위로 받고 정감 넘치는 여배우들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추석특집예능 이후 정규 편성된 ‘같이 삽시다’에는 배우 박준금이 새롭게 합류할 예정이다. 박준금은 다양한 작품에서 본인만의 개성 있는 캐릭터를 부각시킨 36년 차 명품 배우. 1982년 KBS 드라마 '순애'로 데뷔 이후 SBS '시크릿 가든', KBS2 '월계수 양복점' 등에서 ‘블링블링’ 사모님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녀가 기존 멤버 박원숙·김영란·김혜정과 함께 어떤 호흡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또한 박준금은 촬영 도중 12번의 시험관 아기 시술 시도부터, 10년 전 이혼 한 사연까지 진솔한 이야기를 털어놨다는데. 그녀의 가슴 아픈 사연에 멤버들 모두 가슴 아파했다는 후문. 남다른 연기와 미모로 사람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는 여배우들이지만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나이 들어 혼자 살아가는 것에 대한 어려움을 솔직하게 토로하며 진정성을 더했다고.

특히 실제 촬영을 진행하는 동안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5 지진이(11월 15일 발생) 남해까지 영향을 끼쳤다. 멤버들과 함께 있어 위안이 됐다는 박준금부터 자녀들이 있는 서울로 가야겠다는 김영란까지 지진을 겪은 후 멤버들의 심경은 어땠을까? ‘같이 삽시다’는 혼자였던 네 사람이 함께 사는 모습을 통해 ‘고독사’, ‘노후준비’, ‘건강’ 등의 사회 문제를 폭넓게 다루며 중장년층 세대부터 부모님의 노후를 걱정하는 젊은 세대까지의 공감을 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남해에서 행복한 인생 2막을 꿈꾸는 이들의 이야기는 ‘같이 삽시다’에서 오는 9일 토요일에 첫 방송된다./pps2014@osen.co.kr

[사진] K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