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밀해진 평가' 성남 블루팬더스, 국내 최초 PTS 도입 트라이아웃

[OSEN=이종서 기자] 성남 블루팬더스가 정밀한 데이터 분석을 앞세워 입단 테스트를 진행한다.

경기도챌린지리그(GCBL) 성남 블루팬더스가 국내 구단 최초로 투구추적시스템(Pitch Tracking System)을 통한 선수 입단 테스트를 진행한다.

스포츠투아이 야구학교의 성남 블루팬더스 관계자는 "오는 12월 9일 토요일에 진행되는 2차 트라이아웃 때 시설 내 투구추적시스템을 사용하여 투수들을 평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미국 메이저리그(MLB)의 Pitch f/x로도 잘 알려진 이 투구추적시스템은 KBS, MBC, SBS, KBSN, SBS SPORTS, SKY SPORTS 등의 KBO 중계 방송에서 적극 활용되고 있으며, 각 구단의 전력 분석에서도 선수 평가 지표 중 하나로 사용되고 있다. 스포츠투아이 야구학교는 2016년 11월 개교 당시 세계 최초로 야구학교 실내에 투구추적시스템을 설치 및 구현한 바 있다.

야구학교 이상일 사장은 “투수의 초속과 종속은 물론 릴리스포인트, 공의 회전 RPM, 공의 무브먼트 등을 측정하여 선수들의 실력을 평가해보고자 한다”며 “시즌 중에도 야구학교의 투구추적시스템을 적극 활용하여 성남 블루팬더스 선수들의 기술 능력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12월 9일 저녁 6시에 진행될 성남 블루팬더스 2차 트라이아웃엔 전 오클랜드 소속의 김성민 선수를 비롯하여 21명의 선수가 참여하여 테스트를 받을 예정이다. 전원 선수 출신인 2차 트라이아웃 참가 선수들 중엔 LG 트윈스, 한화 이글스, KIA 타이거즈 등 6명의 프로 출신 선수들도 포함되어 있다.

1차 트라이아웃 참가자 42명 중 합격한 10명과 함께 성남 블루팬더스의 이름으로 프로 입단을 준비할 선수들에 대해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 bellstop@osen.co.kr

[사진] 스포츠투아이 야구학교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