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동상이몽' 추자현♥우효광, 기상천외 태명 짓기 "추추? 멍멍? 짜요?"



[OSEN=하수정 기자] ‘동상이몽 시즌2’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아기 태명 짓기에 돌입했다.

11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추우부부의 우여곡절 2세 태명 짓기 대작전이 공개된다.

우효광은 “우리 아기 빨리 보고 싶어”라며 벌써부터 아이를 만나는 날만 손꼽아 기다렸다. 이를 본 추자현은 “언제까지 아기라고 부를 거냐”며 “아기가 태어나기 전 부를 이름을 정하자”며 태명 짓기를 제안했다.

잠시 생각에 잠긴 우효광은 여러 가지 태명 후보들을 내놓았다. 그는 곧 가을에 맞는 태명 ‘추추’부터 2018년 개의 해에 태어나는 아이라는 뜻의 ‘멍멍’까지 기상천외한 태명을 내놓았지만 예비 엄마 추자현의 흰자 폭발만 부추길 뿐이었다.

보다 못한 추자현은 “어떤 아이로 자랐으면 좋겠느냐”며 함께 태명을 고민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MC들은 너도나도 추우부부 2세의 태명 짓기에 나섰다. 김구라는 ‘건강하게 자라라’며 ‘헬스(Health)’를 추천하는가 하면 서장훈은 ‘힘내라’는 뜻의 ‘짜요’와 우효광 주니어라는 뜻의 ‘우주’를 추천했다.

이때 우효광은 무언가 생각난 듯 또 하나의 태명을 제안하며 뜻을 설명했다. 이를 들은 MC들은 “괜찮다”, “예쁘다”며 좋아했고 추자현 또한 “딱 들었는데 마음에 들었다”며 만족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냈다./hsjssu@osen.c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