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KFA, 포니정 장학금 수여식 개최…중학 선수 60명 지급

[OSEN=이인환 기자] 대한축구협회는 27일 오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제3회 대한축구협회-포니정재단 장학금 수여식'을 개최했다. 장학금은 우수한 기량으로 축구 선수의 꿈을 키우고 있는 남녀 중학교 학생들에게 수여됐다.

부산낙동중 박세웅, 전북삼례여중 정은우 그리고 故 조진호 감독의 아들 조함민(서울이랜드FC U-15)등 총 60명에게 1인당 2백만원씩 지급했다.

대상자는 대한축구협회 선정위원회가 시도축구협회와 해당연맹, 협회 유스연구팀의 추천을 받아 뽑았다. 올 한해 뛰어난 기량을 보인 선수 중, 가정 형편이 어려운 선수를 우선적으로 고려했다.

수여식에 참석한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축구도 잘하고, 인격과 교양도 갖춘 훌륭한 선수로 자랐으면 한다. 훗날 한국을 대표하는 선수가 되었을 때, 오늘의 순간을 기억하면서 후배들에게 다시 베푸는 선수가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지난 2015년 '포니정재단'과 협약을 맺고 오는 2019년까지 5년간 매년 60명의 중학교 축구 선수들에게 총 6억원(연간 1억20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한 바 있다. 연간 1억2000만원의 장학금은 국내 스포츠단체로는 최대 규모다.

포니정재단은 현대자동차를 세계적 기업으로 일군 고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의 뜻을 기리기 위해 지난 2005년 설립됐으며, 사회 각 분야의 인재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mcadoo@osen.co.kr

[사진] 협회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

  • [Oh!llywood]...

    맷 데이먼이 할리우드 성추문 옹호 발언을 사과했다. 맷 데이먼은...

  • [Oh!llywood]...

     모델 겸 배우 킴 카다시안과 가수 카니예 웨스트가 세 번째 아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