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동현-전지희, 탁구 종합선수권 남녀 단식 정상

[OSEN=대구, 손찬익 기자] 김동현(한국수자원공사)과 전지희(포스코에너지)가 남녀 탁구 단식 정상에 등극했다. 

김동현은 27일 대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71회 전국남녀종합탁구선수권대회 남자부 단식 결승전서 장우진(미래에셋대우)를 세트 스코어 4-2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김동현은 세계선수권 4강 출신 이상수(국군체육부대)를 꺾으며 파란을 일으킨 조대성(대광중)을 꺾고 결승행 티켓을 거머쥔 장우진과 맞붙었다. 초반 열세를 보였으나 뒷심을 발휘하며 한국 남자 탁구 1인자로 우뚝 섰다. 

김동현은 "1등하리라 생각하지 못했다. 2회전부터 쉽지 않은 상대를 만났는데 한 경기 한 경기 최선을 다하자는 마음으로 임했다"며 "그동안 장우진과 만나면 열세를 보였는데 초반에 끌려가다 이겨서 기쁘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이어 열린 여자부 단식 결승전서 전지희는 양하은(대한항공)을 세트 스코어 4-1로 제치고 1위에 올랐다. /what@osen.co.kr

[사진] 대구=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