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예원, '도어락' 캐스팅..."공효진과 두 번째 작업 설레"

[OSEN=지민경 기자] 배우 김예원이 영화 '도어락'에 출연한다.

'도어락'은 원룸에 혼자 살고 있는 '경민'(공효진 분)의 집에 낯선 사람의 침입 흔적과 함께 살인 사건이 발생하면서 시작되는 스릴러다최근 충무로에서 보기 드문 여성 주인공을 앞세운 스릴러라는 점에서 시나리오 단계부터 많은 주목을 받아왔다.

김예원은 '경민' 역을 맡은 공효진의 직장 동료이자 든든한 조력자 '효주'로 분해 스크린을 찾는다. "장르는 스릴러지만 분위기는 그 어떤 현장보다 즐거울 것 같다. 2년 만에 하는 영화라 정말 기쁘고, 드라마 이후 다시 만나는 공효진 선배와의 작업이라 더 설렌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한 "이권 감독님의 전작인 '내 연애의 기억'처럼 색깔을 가진 스릴러가 될 것 같다. 함께 만들어 가는 과정이 정말 흥미로울 듯하다"라고 전했다.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 한차례 합을 맞춘 김예원과 공효진은 여성 스릴러를 표방한 이번 작품을 통해 다시금 환상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지난 7일(일) 성북구에서 진행된 '도어락'의 첫 촬영에서도 강추위를 잊게 만드는 완벽한 연기 합으로 제작진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탄탄한 시나리오와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도어락'은 2018년 개봉 예정이다.

한편, 김예원은 최근 SBS '수상한 파트너', tvN '변혁의 사랑' '박대리의 은밀한 사생활'에 연달아 출연하며 쉼 없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올 상반기 방영 예정 드라마 '리치맨'(가제)에서는 큐레이터 겸 갤러리 오너 역을 맡아 또 한번의 연기 변신을 기대케 한다. /mk3244@osen.co.kr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