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롯데, “채태인 영입, 검토 중인 사안 맞다”

[OSEN=조형래 기자] “검토 중인 사안은 맞다.”

롯데 자이언츠의 오프시즌 행보가 남다르다. 거칠 것이 없는 듯하다. 하지만 현재는 조심스럽다.

11일 오전, 한 매체는 “롯데가 넥센과의 사인 앤 트레이드로 1루수 채태인을 영입할 것이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롯데는 우선 “채태인 선수의 영입을 검토 중인 것은 맞다. 그러나 확정된 것은 없다”면서 “계약 방법에 대한 부분인 사인 앤 트레이드도 검토 중인 사안이다”고 밝혔다.

채태인은 2007년 해외파 특별지명으로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했다. 지난 2016년 시즌을 앞두고 삼성에서 트레이드 되어 2년 간 넥센 소속으로 시즌을 치렀고, 지난 시즌을 마치고 프리에이전트(FA) 자격을 얻었다. 지난해 넥센 소속으로 109경기에 나서 타율 3할2푼2리 12홈런 62타점을 기록했다. 내구성에 의문이 제기되지만 일단 100경기 이상 경기에 나서며 좌타자로 정확성과 파워, 그리고 KBO리그 정상급의 수비력을 선보인 바 있다.

롯데로서는 주전 1루수인 이대호의 체력 부담을 줄이면서 좌타 라인업을 보강하는 차원에서 채태인의 영입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이미 민병헌을 영입하고 손아섭을 잔류시키면서 올해 FA 시장의 큰 손으로 등극한 롯데는, 또 한 번 전력 보강의지를 내비쳤다. 만약 채태인까지 영입할 경우 롯데는 올 겨울 스토브리그의 지배자로 등극할 기세다. /jh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