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양동근-테리 49점 합작' 모비스, SK에 98-92 승리

[OSEN=잠실학생체, 이종서 기자] 울산 모비스가 올스타 브레이크전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모비스는 11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KBL SK와 4라운드 맞대결에서 98-92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모비스는 시즌 21승(13패) 째를 거뒀다. 반면 SK는 시즌 11패(22승) 째를 당했다.

1쿼터 모비스가 양동근의 3점슛으로 기분 좋게 시작을 알렸다. 이후 리바운드 싸움에서 앞선 모비스는 1쿼터 19-8로 점수를 벌려나가며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1쿼터 중반 이후 SK는 헤인즈가 득점포를 터트리기 시작하며 추격을 시작했다. 결국 1쿼터는 25-22 모비스의 리드로 마쳤다.

2쿼터는 SK가 힘을 냈다. 화이트와 헤인즈의 활약 속 모비스의 실책이 겹치면서 SK가 30-30 동점을 만들었다. 이후 팽팽한 접전이 펼쳐졌고, 51-48로 SK가 앞선 채 2쿼터가 끝났다.


3쿼터 다시 모비스의 반격이 시작됐다. 2쿼터와는 정반대의 양상으로 경기가 흘러갔다. SK의 실책 속 모비스가 리바운드와 속공 집중력을 보여주면서 순식간에 역전에 성공, 점수를 벌려나갔다. 결국 3쿼터 77-69로 모비스가 리드를 잡았다.

4쿼터 김민수와 정재홍의 연이은 3점포로 SK가 점수 차를 좁혔다. 그러나 모비스는 테리가 연속 3점슛을 터트리면서 달아나는데 성공했다. 결국 모비스는 끝까지 리드를 지켜내면서 이날 경기의 승자가 됐다. / bellstop@osen.co.kr

[사진] 잠실학생체=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