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유란-김민성, 올 시즌 북아메리카컵 봅슬레이 女 랭킹 1위

[OSEN=이균재 기자] 여자 봅슬레이 대표팀이 북아메리카컵 7~8차대회서 이틀 연속 입상했다.

김유란(26, 강원BS연맹)-김민성(24, 동아대)은 11일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개최된 2017-2018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연맹(IBSF) 북아메리카컵 7차대회 여자 봅슬레이 2인승서 1분57초09를 기록하며 3위를 차지했다.

이선혜(24, 한국체대)-전은지(19, 한빛고)는 1분57초45로 4위에 올랐다.


김유란과 신미란(26, 부산BS연맹)은 12일 열린 8차대회서 2분02초34, 2위로 골인하며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선혜와 김민성은 2분02초45로 3위를 차지했다.

올 시즌 초부터 좋은 성적을 거둔 김유란-김민성 조는 8차대회를 마지막으로 총점 796점을 기록하며 올 시즌 북아메리카컵 봅슬레이 여자 부문 랭킹 1위를 수상했다.

김유란은 "시즌 마무리를 잘한 것 같아서 기쁘다. 선수들 뒤에서 고생하시는 많은 분들 덕분에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 앞으로도 더욱 노력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봅슬레이 여자 대표팀은 평창 올림픽을 위해 국내에서 최종 훈련에 돌입할 예정이다./dolyng@osen.co.kr
[사진]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