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복면가왕 ' 황금독, 정체는 데뷔 49년차 김도향


[OSEN=박판석 기자] 가수 김도향이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황금독과 나무꾼의 대결이 펼쳐졌다. 

황금독은 나무꾼과 대결에서 29표를 받아 탈락했다. 김도향은 올해74살이었다. 데뷔 한지 49년차였다. 김도향은 "가수들의 잔치라서 안나올 수 없었다"고 말했다. 

/pps2014@osen.co.kr

[사진]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