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故전태수, 향년 34세로 사망..하지원 일정 전면 취소 [종합]

[OSEN=김나희 기자] 배우 고(故) 전태수가 사망한 가운데 누나 하지원이 이번주 예정된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

21일 하지원 소속사 해와달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전태수가 1월 21일, 향년 34세의 나이로 운명을 달리하게 됐다"고 밝혔다.

해와달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고인은 평소 우울증 증세로 꾸준히 치료를 받았지만 상태가 호전돼 최근까지도 연기자로서의 복귀를 논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무엇보다 누나 하지원은 오는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리는 영화 '맨헌트'(감독 오우삼) 언론시사회를 가지고 오는 24일 언론 인터뷰를 진행할 계획이었던 터.

이에 대해 해와달엔터테인먼트 측은 OSEN에 "갑작스러운 비보에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게 됐다. 양해 부탁드리며 다시 한 번 고인의 가는 길에 삼가 조의를 표한다"고 전했다.

한편 전태수의 장례는 가족 친지들과 지인들이 참석해 최대한 조용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 nahee@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