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송해 아내' 故 석옥이 씨, 오늘 발인..지병으로 별세

[OSEN=박판석 기자] 방송인 송해의 아내 석옥이 씨의 발인이 오늘(22일) 진행된다.

고인의 발인은 22일 오전 10시다. 송해와 유족들은 비통함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일 송해의 아내 故 석옥이 여사가 향년 83세의 나이로 생을 마감했다. 고인은 평소 앓고 있던 지병이 악화되서 세상을 떠났다.

올해 92세인 송해는 최근 독감으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퇴원 직후 아내의 비보를 접한 것으로 전해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pps2014@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