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모비스, 울산 농구 꿈나무 육성에 3천만원 지원

- 울산 초·중·고 엘리트 농구부에 3천만원 상당 운동용품 지원…총 6개교 대상

- 2/4(일) 홈경기에서 전달식 가져…박근규 울산시농구협회장 및 장동철 단장 참석


[OSEN=서정환 기자] 울산 현대모비스피버스프로농구단(단장: 장동철)이 연고지 농구 꿈나무들을 위해 3천만원 상당의 운동용품 지원을 약속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4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박근규 울산시농구협회장을 초청해 울산시 초·중·고 엘리트 농구부를 위한 3천만원 상당의 운동용품 전달식을 가졌다.

연고지 내의 유망한 농구 꿈나무들이 뛰어난 기량을 펼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해 이들의 육성을 돕고, 울산 지역사회에 농구 저변 확대를 도모하기 위한 취지이다.

현대모비스는 울산시농구협회를 통해 엘리트 농구부를 육성하고 있는 연암초송정초, 연암중, 화봉중, 화봉고, 무룡고 등 총 6개 학교를 지원하게 된다. 오는 4월까지 각 농구부의 니즈를 조사해 맞춤형 유니폼과 트레이닝복 등 농구 꿈나무들에게 필요한 운동용품을 지급할 예정이다.

현대모비스 장동철 단장은 “울산시 농구 꿈나무들이 지역사회의 관심과 프로구단의 지원 등을 통해 더 나은 환경에서 꿈을 키워나가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연고지 내 농구 저변 확대와 어린 농구 꿈나무들의 육성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울산시농구협회 박근규 회장은 “엘리트 농구부 학생들의 의견을 수렴해 현대모비스 선수들이 입고 뛰는 유니폼 디자인과 동일한 맞춤형 의류와 용품을 각 농구부에 전달할 계획이다”며, “울산의 자랑이자 KBL 명문 구단인 현대모비스의 통 큰 지원에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현대모비스는이밖에도 연고지인 울산에서 구단 산하의 유소년 농구단 ‘주니어 피버스’를 위탁 운영하고 있다. 현재 효정중, 울산여상, 남구구민체육센터 등 3개 곳에서 초·중·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농구교실을 진행하고 있으며 가입 문의 등 자세한 사항은 구단 홈페이지(http://www.mobisphoebus.c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jasonseo3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스테파니 리 “‘검법남녀’ 시즌2? 불러주시면 달려가야죠” 배우 스테파니 리가 ‘검법남녀’를 만나 더욱 당당해질 수...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