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유산만 네 번”..‘동상이몽2’ 최수종, 결혼 25년 희라바라기

[OSEN=박판석 기자] 말 그대로 사랑꾼 끝판왕이다. 아내 앞에서 단 한 번도 짜증 내지 않고, 헌신적으로 모든 것을 보살피는 최수종을 보면 감탄 밖에 나오지 않는다. 그가 유독 하희라에게 최선을 다하는 이유가 있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최수종과 하희라가 라오스를 가깅 위해 준비하는 모습과 라오스에 도착해서 여행을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수종과 하희라는 25년전 신혼여행을 떠날 때나 은혼여행을 떠날 때나 크게 달라진 점이 없었다. 공항에 들어선 순간부터 수많은 사람들의 시선을 받았으며, 최수종은 변함없이 다정했다. 비록 비행기 안에서는 각자의 시간을 보내긴 했지만, 그 끝은 달달했다.

최수종은 남자들에게 거듭 아내에게 잘해야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임신과 출산을 앞둔 아내에게는 더욱더 최선을 다해야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최수종은 “제 아내는 아픔이 더 많다”며 “무려 유산을 네 번이나 했다. 그 과정을 곁에서 지켜보고 고통을 함께 겪었기 때문에 아내에게 잘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의 진정성 있는 발언은 김구라를 저절로 반성하게 만들었다.


최수종의 진지한 태도는 말에서 그치지 않았다. 최수종은 임신한 아내를 위해서 한 겨울에 딸기를 구하러 다니는 것은 물론이고, 임신한 이후 아내의 정신건강을 위해서 직접 병원에 누워보고, 병원 인테리어를 꾸미기도했다. 최수종의 지극 정성에 소이현과 추자현은 그저 감탄했다.

집에서는 물론 공항에 도착한 순간과 라오스에서 함께 시간을 보낼 때까지 한순간도 최수종은 아내에게서 눈을 떼어놓지 않았다. 아내의 어떤 행동도 모두 받아들이고, 어떠한 경우에도 화를 내지 않았다. 25년차 부부가 아닌 신혼부부처럼 다정한 기운이 흘렀다.

수많은 제2의 최수종이 등장했지만, 진짜 최수종의 등장 앞에 수식어는 무의미해졌다. 최수종은 오직 최수종이었다. 은혼여행을 앞둔 아내보고 예쁘다고 말하는 최수종의 진심이 보는 사람을 훈훈하게 만들었다./pps2014@osen.co.kr

[사진] '동상이몽2'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남편 저스틴 서룩스와의 이혼을...

  • [Oh!llywood]...

    블레이크 라이블리가 출산 후 다이어트에 대성공했다. 블레이크...

  • [Oh!llywood]...

    영화 '사탄의 인형3'에 출연했던 배우 제레미 실버스가 경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