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토토투데이] 농구팬 55%, “우리은행, 삼성생명에 우세 전망”

WKBL 삼성생명-우리은행전 대상 농구토토 W매치 32회차 투표율 중간집계 결과

우리은행 승리 예상 55.98%…7일(수) 오후 6시 50분 발매 마감

국내 농구팬들은 7일에 열리는 2017-18시즌 국내여자프로농구(WKBL) 삼성생명-우리은행전에서 우리은행의 우세를 예상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는 7일(수) 오후 7시에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삼성생명-우리은행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W매치 32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전체 참가자의 과반수가 넘는 55.98%가 원정팀 우리은행의 승리를 예상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10점 이내 박빙을 예상한 참가자가 29.97%로 뒤를 이었고, 홈팀 삼성생명의 승리를 정망한 참가자는 14.07%로 나타났다.

전반전에서도 우리은행의 리드 예상이 52.69%로 우위를 차지했고, 삼성생명 우세(24.07%)와 5점 이내 접전(23.24%)이 뒤를 이었다. 최종 점수대는 삼성생명이 60점대, 우리은행이 70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21.79%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 최강전력 우리은행, 강력한 수비 바탕으로 연승 이어갈 가능성 높아

- 상대전적에서도 최근 2년간 13연승 포함해 14승1패로 압도적인 우세

올 시즌 역시 우승후보 0순위로 꼽히는 우리은행이 삼성생명과의 원정경기를 치른다. 최근 전적과 객관적인 전력, 맞대결 성적 등 어느 지표를 봐도 우리은행의 우세가 점쳐지는 경기다.

선두 우리은행은 파죽지세로 8연승을 질주 중이다. 리그에서 가장 강력한 수비를 바탕으로 평균실점(60.4점) 부문에서도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 중이다. 특히, 올 시즌 원정에서는 13경기 동안 단 58.6점만을 내줬다. 상대방에게 홈 코트 이점이 있는 원정에서 수비에 더욱 신경을 쓰고 있다는 반증이다. 게다가 삼성생명에게는 최근 2년간 포스트시즌 포함 13연승을 포함해 14승1패의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하고 있는 우리은행이다.

4위 삼성생명은 리그 상위권인 KB스타즈와 신한은행을 맞아 연패를 당했다. 70.74점의 평균득점은 오히려 우리은행(70.70점)보다도 높은 수치지만, 리그 최악의 수비(평균실점 73.15점)가 발목을 잡고 있다. 우리은행의 탄탄한 수비에 득점이 막힌다면, 삼성생명의 승산은 크게 떨어질 수 밖에 없다.

변수는 있다. 삼성생명은 지난 1월5일 맞대결에서 76-72로 승리를 거두며 맞대결 13연패는 물론, 우리은행의 연승행진에도 찬물을 끼얹은 전적이 있다. 당시 경기에서는 토마스가 28점으로 맹활약했고, 배혜윤(13점)과 김한별(11점), 고아라(10점)등이 두 자리 득점을 올리며 승리를 이끌었다. 특히, 속공과 페인트존 득점이 살아나면서 대어 우리은행을 잡을 수 있었던 삼성생명이다. 이번 경기 역시 삼성생명의 빠른 공격이 통할 수 있다면 의외의 결과를 기대할 수도 있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국내 농구팬들은 연승을 질주하고 있는 우리은행이 원정의 불리함을 극복하고 삼성생명에게 패배를 안길 것으로 전망했다” 며, “단, 승부에는 항상 변수가 존재하기 때문에, 지난 경기들을 복기하며 신중하게 분석하는 자세가 필요할 것” 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 농구토토 W매치 32회차는 경기 시작 10분전인 7일(수) 오후 6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