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컷] 이승기 "'궁합' 출연에 '드디어 벗는 거냐'는 오해 받았다"


[OSEN=김보라 기자] 영화 ‘관상’에 이은 두 번째 역학 시리즈 ‘궁합’(감독 홍창표)의 제작진이 12일 ‘궁합이 알고 싶다’라는 영상을 공개했다.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 역할을 맡은 배우 이승기와 대한민국 최고 역술가 박성준이 나눈 대화를 통해 지금까지 몰랐던 궁합에 대한 이야기를 자세히 접할 수 있다.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심은경 분)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다.

이승기는 프리 프러덕션 단계부터 사주팔자, 궁합에 대해 열심히 공부했다고 한다. 이날 공개된 영상을 보면, 영화의 자문위원으로 참여한 박성준 역술가가 속 시원한 해석으로 재미를 제공한다. 박성준 역술가는 앞서 MBC ‘무한도전’ 관상특집, SBS ‘힐링 캠프’ 독거남 특집, ‘런닝맨’ 신년 사주특집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친숙한 인물이다.


먼저 이승기는 “많은 분들이 궁금해하는 부분이 남-녀간의 궁합이라고 생각한다. 천생연분 궁합이 존재하는지 궁금하다”며 대화의 포문을 열었다. 박성준 역술가는 “궁합이라는 것이 어떤 상대를 만나느냐에 따라서 행복하기도 하고, 또는 지옥이 되기도 한다”고 답했다.

이어 이승기는 “’궁합’에 출연한다는 소식을 듣고 ‘드디어 이승기가 벗는 거야?’라는 오해가 있었다”며 “제목이 주는 임팩트가 19금을 연상시키는 것 같다. 흔히들 말하는 속궁합이 실제로 있는지, 그리고 실제로 나타나는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에 박성준 역술가는 “실제로 띠로 보는 궁합이 겉궁합, 생년월일시로 보는 것이 속궁합이다. 성적인 어울림도 어느 정도는 가늠이 가능하다”고 그의 궁금증을 속 시원하게 풀어줬다. 이어 동업 지간, 형제, 자매, 직장 상사 등 살아가면서 만나는 다양한 인연 모두에 궁합이 있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볼수록 빠져드는 ‘궁합이 알고 싶다’ 영상은 1탄 ‘궁합’ 편에 이어 2월 13일 2탄 ‘살’ 편을 공개될 예정이다.

‘궁합’은 2월 28일 개봉한다./purplish@osen.co.kr

[사진] 영화 영상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나탈리 포트만이 로만 폴란스키의 구제 청원에 참여한 것에 대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새로운 금발 모델과 데이트를 즐기는...

  • [Oh! 차이나]...

    중화권 톱스타 곽부성이 새해 소망으로 아들이 생겼으면 좋겠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