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버워치 리그, 첫 여성 프로게이머 탄생...'게구리' 김세연, 상하이 입단

[OSEN=고용준 기자] e스포츠 최초 글로벌 도시 연고제로 진행되는 오버워치 리그서 첫 번째 여성 프로게이머가 탄생했다. 상하이 드래곤즈가 '게구리' 김세연을 포함한 4명의 신규 로스터를 발표했다.

상하이 드래곤즈는 14일 '게구리’ 김세연, ‘피어리스’ 이의석, ‘아도’ 천기현(이상 한국 선수), ‘스카이’ 히준쟌의 합류를 발표했다.

먼저 ‘게구리’ 김세연은 락스 오카스 소속으로 오버워치 APEX 시즌 4에 참가한 경력이 있는 여성 프로게이머.


자리야, D.Va, 로드호그를 포함, 다양한 영웅을 다뤘다. 특히 자리야를 잘 플레이해 ‘세계 최고의 자리야’, ‘자리야의 신’ 등의 별명을 얻기도 했다. 이번 영입을 통해 김세연은 오버워치 리그 첫 여성 플레이어라는 기록을 갖게 된다.

‘피어리스’ 이의석은 윈스턴, 라인하르트, 그리고 로드호그를 다루는 탱커로 엘리먼트 미스틱 소속으로 활동했다. 전팀 소속 당시 오버워치 APEX 챌린저스와 2017 SURGE 대회에 참가하여 우승 경력과 함께 2017 오버워치 넥서스컵 3위를 기록한 바 있는 프로게이머다.

MVP 스페이스 출신의 ‘아도’ 천기현은 겐지, 트레이서, 파라, 그리고 둠피스트를 플레이하며 오버워치 APEX 시즌 4에 참가하고 오버워치 APAC 프리미어 시즌 2 준결승에 진출한 경력이 있다. 특히 겐지의 용검을 잘 다뤄 화제가 된 바 있어 최고의 딜러 중 한 명으로 꼽힌다.

마지막으로 ‘스카이’ 히준쟌은 아이디 ‘ZHUFANJUN’으로 활동했으며 아나, 젠야타 그리고 맥크리를 잘 다룬다. OWPS 섬머 시리즈와 OWPS 통합 챔피언이며 중국 대표로 오버워치 월드컵 8강에 진출한 바 있다.

또한 2017 오버워치 APAC 프리미어 대회 4강, 2017 오버워치 넥서스컵 섬머 시리즈 챔피언, 2017 오버워치 넥서스컵 스프링 시리즈 4강 등 다양한 성적을 자랑한다. 또한 2017 오버워치 서울컵 당시 아나의 수면총으로 루나틱 하이 선수들을 잠재우며 최고의 서포터 중 한 명으로 불리기도 했다.

현재 상하이 드래곤즈는 선수들이 오버워치 리그 스테이지 2부터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으며 대회에서 최상의 경기력을 보여 줄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해 나갈 예정이다. / scrapper@osen.co.kr

[사진] 김세연 /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②]‘대군’ 진세연 “아직도 모태솔로..썸만 타다 끝나”  ‘대군’에서 절절한 멜로 연기를 펼친 진세연은...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