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기사단' 고성희, 외국인과 유창한 영어로 고민 공유 '뇌섹녀'

[OSEN=이지영 기자] 고성희가 유창한 영어로 프랑스인과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눴다.

14일 방송된 tvN '친절한 기사단'에서는 공항에서 프랑스인 마엘를 섭외하는 데 성공한 이수근, 고성희, 김영철의 모습이 담겼다.

마엘은 일본 유학 중에 한국 여행을 온 것. 성희는 유창한 영어로 마엘과 이야기를 나눴다. 두 사람은 같은 20대로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었다. 마엘은 한국 20대의 고민에 대해 물었고, 성희는 "세계 어느 곳이나 비슷한 것 같다. 한국 역시 취업과 결혼, 안정된 삶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한다"고 했다.

마엘 역시 "프랑스 역시 취업하기가 힘들다. 20대의 가장 큰 고민이다"며 자신은 졸업 후 국제 기구에서 일하고 싶다고 밝혔다.

/ bonbon@osen.co.kr

[사진] '친절한 기사단'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