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미워도 사랑해' 표예진♥이성열, 원수지간이었다!  

[OSEN=조경이 기자] 표예진과 이성열의 관계에 다시금 위기가 찾아왔다.

14일 방송된 KBS 1TV '미워도 사랑해'에서 정인우(한혜린)가 기억을 잃은 행자(송옥숙)의 상태를 의심했다.

인우는 "아주마, 나는 누구에요?"라고 물었다. 행자는 "너무 멀리 갔어. 너무 멀리 가면 돌아오기 힘들어"라며 인우의 속내를 꿰뚫어보는 듯한 말을 했다.


인우는 "아줌마, 지금 멀쩡하지?! 다 알면서 쇼하는거지? 뭐가 무서워서 이런 연극을 해?"라고 노려봤다.

이때 행자가 인우의 얼굴에 물을 부었다. 인우는 분노하며 "미쳤어?! 내가 다 밝혀낼거야. 연극하는거라면 그럴듯하게 해"라고 소리쳤다.

길은조(표예진)와 홍석표(이성열)는 행자가 오랜 세월 도왔던 보육원을 방문했다. 은조는 행자도 보육원에 버려졌고 이후 외롭고 힘든 삶을 살았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은조는 석표에게 "우리 아줌마 삶이 너무 불쌍하다. 그렇게 험하게 산 줄도 모르고 무식하다고 하고 역겹다고 했다. 너무 미안하고 너무 후회된다. 내가 너무 교만해서 아줌마가 이렇게 된것 같아서 견딜수가 없다. 아줌마가 예전으로 돌아가기 전까지 날 용서할 수 없다"며 눈물을 글썽였다.

석표는 "너무 자책하지 말고 사장님 생각만 하면 좋겠다"고 위로했다.

구종희(송유현)는 은조와 석표 사이를 갈라 놓으려고 했다. 석표에게 "너가 직접 경험했겠지만 그 매장에서 가장 악질적인 사채업자가 있었는데 그 사채업자 때문에 네 아버지가 돌아가셨다. 당시 넌 신장이 안좋아 입원을 했다. 지니어스 회장 또한 조사를 받게 됐다. 그 사채업자가 김행자 사장이야"라고 폭로했다.

석표는 "그럴리가 없어 말도 안돼"라며 혼란스러워했다. /rookeroo@osen.co.kr

[사진] KBS 1TV '미워도 사랑해'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스테파니 리 “‘검법남녀’ 시즌2? 불러주시면 달려가야죠” 배우 스테파니 리가 ‘검법남녀’를 만나 더욱 당당해질 수...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