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안양, ‘K리그 베테랑’ 심우연 자유계약 영입

[OSEN=이인환 기자] FC안양(구단주 이필운 안양시장)이 ‘K리그 베테랑’ 심우연을 FA로 영입했다고 15일 밝혔다.

동북고-건국대를 거친 심우연은 지난 2006년 FC서울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큰 신장을 활용한 공중볼 싸움에 능한 그는 FC서울에서 네 시즌을 공격수로 활약한 뒤 2010년 전북현대로 이적했다.

전북현대에서 센터백으로 포지션을 변경한 그는 전북 수비에 힘을 실었고 2011 시즌 리그 우승과 ACL(아시아 챔피언스 리그) 준우승에 크게 기여했다. 2013년 성남일화(현 성남FC)로 팀을 옮긴 그는 2016년 다시 FC서울로 이적했다.


심우연은 대한민국 연령별 대표로서 2005 FIFA U20 월드컵 본선과 2008 베이징 올림픽 예선에서, 그리고 대한민국 성인 대표팀의 멤버로서 2012년 8월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잠비아와의 A매치에서 활약했다. K리그 통산 기록은 총 136경기 8골 2도움.

196cm-88kg의 건장한 피지컬을 자랑하는 심우연의 영입으로 안양의 중앙 수비진은 큰 경쟁이 예상된다. 또한 공격수로서 활약한 경험이 오랜 시간 있기 때문에 안양의 공격진에도 추가적인 옵션으로 가용될 전망이다.

안양 고정운 감독은 “수비는 물론 공격에서도 탁월한 능력을 지닌 선수다. 팀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경험이 풍부한 선수이기 때문에 팀 내 어린 선수들을 잘 이끌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양에 합류한 심우연은 “내 A매치 첫 경기가 바로 안양종합운동장이었다. 그 경기에서 본 안양 팬들의 모습, 그리고 지난 시즌 FA컵에서 만났던 안양 팬들의 모습을 뚜렷하게 기억하고 있다”며 “안양 소속 선수로서 팀이 목표로 하는 4강 플레이오프 진출에 도움이 되고 싶다. 또한 팬들에게 인정받고 사랑받는 선수가 되기 위해 경기장에서 내 모든 걸 보여드리겠다"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제주도에서 2차 전지훈련 중인 FC안양 선수단은 오는 24일 안양시청 별관 2층 대강당에서 진행되는 ‘2018 팬즈데이’에 참석한다. /mcadoo@osen.co.kr

[사진] 안양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유이 "'맨홀' 역대 최저 시청률, 촬영 땐 몰랐다..부담多" 배우 유이가 지상파 드라마 최저시청률을 기록한 '맨홀'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동시에...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